• 최종편집 2024-04-17(수)
 

 

강원 정선군은 2월 7일 아리랑의 체계적인 전승과 보전, 창조적 발전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군립아리랑예술단의 단원 위촉장 수여식을 열었다.


이날 수여식에는 최승준 군수를 비롯한 최종수 군아리랑문화재단 이사장,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정선군립아리랑예술단 오디션에 합격한 예술단 상임, 비상임 단원 등 총 23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지난 2009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군립아리랑예술단은 이길영 연출감독을 비롯해 상임단원 10명, 비상임단원 12명, 명예단원 1명 등 총 23명으로 구성됐다.


지난달 27일 2024강원청소년동계올림픽이 열리는 하이원 리조트 스키장 야외 특설 무대에서 특별공연을 펼쳐 국민고향정선을 찾은 전 세계 선수들과 IOC 임원 및 관계자들에게 아리랑의 문화적 우수성과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지난해 7~9월 아리랑센터 아리랑홀에서 정선아리랑을 상징하는 긴 아리랑, 자진 아리랑, 엮음 아리랑을 총 4장의 테마로 구성해 삶의 애환을 해학적으로 풀어낸 소리극 '가리왕산의 메나리' 작품으로 수많은 관광객의 찬사를 받았다.


군립아리랑예술단은 오는 4~11월 올해 상설공연으로 장날을 제외한 매주 토요일 오후 2시에 아리랑센터 아리랑홀에서 소리극 '떼꾼' 공연을 펼친다.

 

▶ 해당기사 더보기

 

전체댓글 0

  • 581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정선군, 군립아리랑예술단 단원 위촉…아리랑 전승·보전·발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