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8(수)
 

제25회 송만갑 판소리·고수대회 영예의 판소리 부문 명창부 대상(대통령상)에 정정미(43·대구)씨가 수상했다.

판소리 정정미1.jpg

 

 정정미 프로필


전남 구례군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국악협회 구례군지부(지부장 유순자)가 동편제 판소리의 본향의 명맥을 잇기 위한 주관한 이번 대회는 10월 9,10일 이틀 간 백두대간생태교육장 및 지리산역사문화관에서 개최됐다.


올해로 25회 째인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무관중 경연 방식으로 진행된 가운데 전국에서 모여든 201명의 실력 있는 소리꾼들이 참여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이번 대회는 송재영(전주대사습놀이 이사장) 심사위원장을 비롯한 19명의 심사위원들이 판소리, 고수의 각 부분을 맡아 심사했다.


영예의 판소리 부문 명창부 대상(대통령상)은 정정미 씨가 차지해 상장과 상금 2000만원을 수상했으며, 고수 부문 명고부에서는 이주현(26·경북 고령군)씨가 대상(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았다.

 

▶ 해당기사 더보기

 

 

전체댓글 0

  • 647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송만갑 명창 명맥 잇는 구례 동편제 '제25회 송만갑 판소리·고수대회' 대통령상에 정정미씨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